강원 동해안서 길이 2.5m 악상어 혼획

최석환 / 기사승인 : 2021-08-04 10:44:44
+ 인쇄

혼획된 악상어 모습.(사진=속초해경 제공)

[속초=쿠키뉴스] 최석환 기자 =4일 강원 동해안 연안해역에서 길이 2.5m 악상어가 혼획됐다.

속초해양경찰서는 이날 오전 5시쯤 연안복합 어선 A호(3.48톤)가 소돌항 북동방 4.72마일 해상에서 길이 2.5m, 둘레 90㎝ 악상어를 혼획했다고 밝혔다.

속초해경은 국립수산과학원 고래연구센터에 문의한 결과 현재까지 악상어가 사람을 공격한 사례는 없는 것으로 확인했다고 설명했다.

관내 해상에서 상어가 발견됨에 따라 속초해경은 지자체 등 관계기관에 통보해 해수욕장 순찰확대를 요청하고 관할 파출소를 통해 상어가 발견된 해역을 중심으로 재출몰 여부를 예의주시하며 연안 순찰을 강화하고 있다.

속초해경 관계자는 "인근 지역 해수욕장에서 멀리 떨어져 있지만 상어가 그물에 걸려 올라온 것은 이례적인 일이다"며 "어업인들과 레저활동객, 피서객들은 바다에서 활동할 때 각별한 주의를 기울여 주시고 안전수칙과 행동요령을 따라주길 당부드린다"고 밝혔다.

한편 올해 강원 동해해역 상어 출몰은 지난 6월6일 속초 장사항 인근해역에서 청상아리가 혼획된 이후 처음이다.
nuog@kuki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