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시, “환기만 잘해도 비말입자 38% 감소”

최태욱 / 기사승인 : 2021-08-05 14:24:13
+ 인쇄

부채 만들어 위생업소 환기방역 홍보

대구시가 홍보용 부채 5000여 개를 제작, 위생업소를 대상으로 환기방역의 중요성을 알리고 있다. (대구시 제공) 2021.08.05
[대구=쿠키뉴스] 최태욱 기자 = 대구시는 코로나19 예방을 위한 환기의 중요성을 알리기 위해 위생업소를 대상으로 홍보용 부채 5000여 개를 나눠줬다.

중앙방역대책본부에 따르면 공기확산 시뮬레이션(한국건설기술연구원 실내공기품질연구단) 결과, 주출입구만 개방했을 때보다 부출입구까지 개방했을 때 비말입자 소멸 시간이 약 15분 단축(38% 감소)된 것으로 나타났다.

시는 최근 코로나19 변이 바이러스의 발생으로 확산세가 이어짐에 따라 자연환기와 더불어 배기팬을 상시 가동하도록 권고하면서 환기의 중요성을 알리는 부채를 제작·배부했다.

시는 이번 홍보를 통해 다중이용시설 관리자와 종사자가 주출입구와 부출입구 등 개폐 가능한 모든 통로를 주기적으로 개방해 충분한 자연환기를 시행해 줄 것을 요청했다.

김흥준 대구시 위생정책과장은 “마스크 착용과 더불어 생활에 적용하기 쉬운 환기 방역을 실천해 일반음식점 등 다중이용시설에서 코로나19 추가 확산이 일어나지 않도록 대구 시민들과 영업주들이 방역수칙 이행에 적극 동참해주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tasigi72@kuki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