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비고 유니폼 입은 NBA LA레이커스

안세진 / 기사승인 : 2021-09-21 16:07:27
- + 인쇄

유니폼 입은 르브론 제임스의 모습과 '비비고' 로고. 사진=연합뉴스
[쿠키뉴스] 안세진 기자 =미국프로농구(NBA) 명문 구단 로스앤젤레스(LA) 레이커스가 한국 식품 브랜드의 로고가 새겨진 유니폼을 입고 뛴다.

레이커스는 21일(한국시간) 홈페이지 등 공식 채널을 통해 “'비비고'와 다년간 글로벌 마케팅 파트너십을 체결했다”며 “2021-2022시즌부터 유니폼에 '비비고' 로고를 달게 된다”고 밝혔다.

구단은 왼쪽 가슴에 비비고 로고가 들어간 유니폼 사진도 공개하며 10월 4일 스테이플스 센터에서 열리는 브루클린 네츠와의 프리시즌 경기부터 입을 예정이라고 전했다.

비비고는 CJ 제일제당의 한식 브랜드다. 레이커스는 비비고가 구단의 첫 ‘인터내셔널 파트너’라고 소개하며, 경기장 내 광고를 비롯한 다양한 마케팅 활동을 펼칠 예정이라고 덧붙였다.

LA 타임스는 익명의 소식통을 인용해 양측의 계약이 5년간 1억 달러(약 1184억원)를 넘는 규모라고 보도했다.

신문은 디애슬레틱을 인용, 통상의 NBA 유니폼 패치 계약은 1년에 700만 달러에서 1000만 달러 정도라고 덧붙였다.

NBA 통산 17차례 정상에 오른 레이커스는 르브론 제임스, 앤서니 데이비스, 러셀 웨스트브룩 등 스타 선수들을 보유한 인기 팀이다. 2021-2022시즌 NBA 정규리그는 10월 20일 개막한다.

asj0525@kuki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