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경북도, 포스텍과 인공지능 교육과정 운영

스마트팩토리 고도화 위한 기업 맞춤형 전문인력 양성

김희정 기자입력 : 2017.10.25 18:50:54 | 수정 : 2017.10.25 18:51:06

25일 포스텍에서 열린 인공지능 전문인력 양성교육 개강식. 경상북도 제공.

 

경상북도가 포스텍과 함께 인공지능(AI) 전문인력 양성에 나선다.

경북도는 25일 포스텍 정보통신연구소에서 지역기업체 임직원 6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인공지능(AI) 전문인력 양성교육’ 개강식을 가졌다.

도는 4차 산업혁명 관련 경북의 대표 브랜드로 자리한 스마트팩토리 고도화를 위해 수요기업과 공급기업의 임직원, 스타트업 기업대표, 연구원 등 희망자로부터 신청을 받았다.

기초과정 62명은 10월 25~26일까지, 심화과정 15명은 10월 30~11월 28일까지 교육하며 심화과정은 AI는 물론 빅데이터, CPS, IoT 등 기업 맞춤형 실습 위주로 운영된다.

포스텍 교수진으로부터 컴퓨터 프로그래밍, 기계학습, 빅데이터 분석, 머신러닝, 딥러닝과 컴퓨터 등을 실제 산업과 연계해 매일 8시간씩 교육과 실습을 병행한다.

또 인공지능 관련 스마트팩토리 등 기업의 애로기술에 대해서는 포스텍에서 전담컨설팅 팀을 구성해 직접 해결하는 프로그램을 진행할 계획이다.

도는 이번 1기에 이어 2기 교육은 11월 중 교육생 모집을 거쳐 12월부터 운영하고, 내년에도 현장 수요와 특성에 맞게 교육프로그램을 운영할 계획이다.

송경창 경북도 창조경제산업실장은 “인공지능은 모든 산업에 연관된 기반기술로 앞으로 교육과정을 더욱 세분화해 기업이 필요로 하는 기술을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포항=김희정 기자 shine@kukinews.com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맨 위로



photo pick

쿠키영상

1 /
5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