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부잣집 아들’ 홍수현, 김주현에 이별 권유

‘부잣집 아들’ 홍수현, 김주현에 이별 권유

송금종 기자입력 : 2018.05.21 05:00:00 | 수정 : 2018.05.20 21:53:31

MBC 부잣집아들 갈무리

‘부잣집 아들’ 홍수현과 김주현이 김지훈 일로 두고 티격태격했다.

20일 MBC 주말드라마 ‘부잣집 아들’에서는 김경하(홍수현)가 김영하(김주현)에게 이광재(김지훈)와 헤어질 것을 설득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김경하는 이광재 연락을 기다리는 김영하에게 “아직도 전화 없어? 받지도 않고? 걔는 애냐?”라고 말했고 김영하는 “겪어보지 않고 그렇게 말 하지 마. 언니라면 아빠 돌아가시고 금방 정신 차릴 수 있겠냐?”라고 짜증을 냈다.

그러자 김경하는 “누가 몰라? 그치면 여친 생각도 해줘야지. 그것도 너희들이 좀 야단을 떨고 사귀게 된 사이야? 어쩌면 이게 기회일지도 몰라”라고 말했다.

이에 김영하는 “무슨? 헤어질 기회?”라며 “진짜 입 달린 사람들 얘기는 어쩜 그렇게 다 똑같냐. 광재네 그렇게 되고 나니까 다들 헤어지라는 말 밖에 해줄 말들이 없지?”라고 화를 냈다.

김경하는 “다 너 생각해서 하는 말이야. 광재도 너 생각해서 너한테 생각할 시간 주려고 일부러 연락 안하는지도 모르고. 연애는 몰라도 결혼은 감정만 가지고 할 수 있는 게 아니라고”라고 충고했다. 

송금종 기자 song@kukinews.com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맨 위로



photo pick

이미지
이미지
SPONSORED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