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KBS 강민경 PD, 촬영 중 세월호 비하 발언 “왜 세월호 유가족 표정을 짓고 있냐”

KBS 강민경 PD “왜 세월호 유가족 표정을 짓고 있냐”

이준범 기자입력 : 2018.07.24 10:27:43 | 수정 : 2018.07.24 18:17:52


KBS 강민경 PD가 촬영 현장에서 세월호 비하 발언을 해 논란이 됐다.

24일 이데일리 보도에 따르면 다음달 첫 방송을 앞둔 KBS2 드라마 ‘러블리 호러블리’의 강민경 PD는 최근 촬영 현장에서 한 여배우의 슬퍼하는 연기를 지적하는 과정에서 “왜 세월호 유가족 표정을 짓고 있냐”고 말한 것으로 알려졌다.

강 PD의 말에 분노한 현장 스태프들이 이를 신문고에 투고했다. 이 사건이 단체 메시지 등을 통해 퍼지자 강 PD는 전 스태프 앞에서 해당 발언에 대해 사과한 것으로 전해졌다. 

KBS 배경수 CP는 이날 매일경제 스타투데이에 “강민경 PD가 배우의 인터뷰 장면을 촬영 중 ‘이건 세월호 인터뷰가 아니다. 표정을 밝게 해라’ 취지의 발언을 한 것은 맞다. 현장에서 그렇게 발언한 것에 대해 스태프가 마땅치 않다고 생각해서 논란이 빚어졌다. 이후 강민경 PD가 스태프들 앞에서 공개적으로 사과했다”며 당시 상황을 설명했다.

KBS 측도 이 사실을 인정했다. 매일경제 스타투데이에 따르면 KBS 배경수 CP는 해당 발언에 대해 “부적절한 발언이고 실수도 맞다”며 “어떤 의도를 했다기보다 본인이 생각지 못한 상황에서 나온 발언이다. 입봉작이라 잘하고 싶고 부담이 컸던 상황에서 실수를 했다. 강민경 PD는 내부적으로 질타도 많이 받고 자숙하고 있다”고 해명했다.

‘러블리 호러블리’는 KBS2 ‘너도 인간이니’ 후속으로 다음달 13일 오후 10시 첫 방송된다.

이준범 기자 bluebell@kukinews.com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맨 위로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