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박수무당 육도령의 실체? 피해자 "강간·감금·폭행·협박·몰카" 주장

박수무당 육도령의 실체? 피해자 "강간·감금·폭행·협박·몰카" 주장

장재민 기자입력 : 2019.02.16 06:46:13 | 수정 : 2019.02.16 06:46:22

사진=SBS '궁금한 이야기Y'

'궁금한 이야기Y'가 박수무당 육도령의 실체를 공개해 파장이 일고 있다.

 

지난 15일 방송된 SBS '궁금한 이야기Y'에서는 육도령의 엽기적이고 잔인한 행각이 담겼다.

 

이날 방송에서 은정(가명) 씨는 남편의 외도로 불행한 결혼생활을 이어가다 육도령을 알게 됐다.

 

당시 스스로 목숨을 끊을 극단적인 생각까지 했던 은정 씨는 육도령을 맹신하게 됐고, 이후 부적을 써주겠다는 육도령을 만나 강간을 당했다고 주장했다. 이후 은정 씨는 부적을 써주겠다는 육도령을 만나러 갔고, 그날 육도령에게 강간을 당했다고 장했다.

 

은정 씨의 증언에 따르면 육도령은 "나와 살지 않으면 네 형제와 부모들이 다 죽는다", "나와 연인 관계로 살아야 한다" 등 협박까지 했다. 은정 씨는 "나랑 연락이 되지 않으면 칼 들고 TV든 뭐든 다 부순다"며 "높은 곳에서 떨어뜨리겠다고 협박도 했고 창고에 가두려고도 했다"고 말해 다시금 충격을 자아냈다.

 

은정 씨는 육도령이 잠든 사이에 증거 사진을 찍어 신고를 하려 했으나 육도령은 그의 핸드폰에 있던 증거 사진을 모두 없애고 허벅지를 칼로 찌르며 협박까지 한 것으로 전해졌다. 

 

육도령으로부터 가까스로 탈출한 은정 씨는 경찰에 육도령을 신고했다. 그는 이후 육도령이 자신의 얼굴과 몸을 몰래 촬영한 동영상을 발견해 경악했다고도 말했다.

 

장재민 기자 doncici@kukinews.com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맨 위로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SPONSORED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