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IT 단신] 네이버 클라우드 플랫폼, 글로스퍼

이승희 기자입력 : 2019.04.10 15:57:27 | 수정 : 2019.04.10 15:57:29

네이버 클라우드 플랫폼, 공공 빅데이터 분석을 돕는 공공기관 전용 상품 출시= 네이버 비즈니스 플랫폼의 클라우드 서비스인 네이버 클라우드 플랫폼이 딥 러닝 등에 필요한 고성능 컴퓨팅 파워를 공공 서비스에서도 손쉽게 활용할 수 있도록 도와주는 공공기관 전용 GPU Server, TensorFlow Server 등 10종의 신규 서비스를 출시했다고 10일 밝혔다. PU Server는 복잡한 연산도 빠르게 처리할 수 있는 고성능 컴퓨팅 자원을 클라우드 상에서 손쉽게 생성할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함께 출시된 TensorFlow Server는 AI와 관련된 딥러닝 연구와 데이터 분석에 필요한 다양한 라이브러리들을 클라우드 환경에서 구축해 준다. 이를 통해 공공기관이 효과적으로 빅데이터를 분석하고, 똑똑한 공공 서비스를 보다 안전한 환경에서 제공할 수 있다고 회사 측은 밝혔다. 이밖에도 NBP는 기민한 대민 서비스에 필수인 알림 기능을 필요에 맞게 구축할 수 있는 'Simple & Easy Notification Service' 및 'Cloud Outbound Mailer'와 애플리케이션 개발에 많이 사용되는 'Pinpoint', 'LAMP', 'RabbitMQ' 서비스도 공공기관 전용 상품으로 출시했다. 더불어 대용량의 공공 데이터를 안전하게 클라우드로 이전할 수 있는 ‘Data Teleporter’를 비롯해, SSL 인증서를 편리하게 관리할 수 있는 ‘Certificate Manager’, 사용자의 IP 주소에 기반한 위치 및 지역 정보를 제공하는 ‘GeoLocaion’까지 선보이며, 공공 서비스 라인업을 대폭 강화했다.

글로스퍼, ‘블록체인 기반 전북도 스마트 투어리즘 플랫폼 구축’ 시범사업자 선정= 블록체인 전문기업 글로스퍼가 ‘블록체인 기반의 전북도 스마트 투어리즘 플랫폼 구축’ 시범사업자로 선정됐다고 10일 밝혔다. 이번 사업은 과학기술정보통신부가 총괄하고 한국인터넷진흥원이 주관하며 수요부처는 전북도청으로 참여기관으로는 ‘나인이즈’와 ‘글로스퍼’가 선정됐다. 전주 한옥마을은 1000만명 이상이 방문하고 있는 주요 관광지로 주목받고 있었지만, 관광객들의 만족도가 점점 감소하고 있으며 컨텐츠와 서비스 개선이 필요한 상황이다. 이에 블록체인 기반 지역화폐 시스템 및 IoT 기반의 서비스를 도입하여 스마트 투어리즘을 실현할 계획이다. 이번 사업은 관광정보와 All@전북(지역화폐) 사용정보를 전북도청, 전주시청, 한옥마을상인연합회에서 실시간으로 공유하고 데이터 분석을 통해 수요자 맞춤형 관광서비스를 제공할 예정이다. 또한, 전주 한옥마을을 시작으로 전라북도 내 시·군 지역 확산을 통해 선순환 구조의 관광 생태계 조성을 이룰 뿐만 아니라 관광객 증대 및 지역경제 활성화를 도모할 것으로 기대된다.

이승희 기자 aga4458@kukinews.com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맨 위로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