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쿠키영상] 양호석이 차오름 폭행한 이유? "먼저 욕하고 반말해서"…‘몇 대 더 맞으면 인성 차오름?’

양호석, 차오름 폭행 이유? "욕하고 반말해서"

원미연 기자입력 : 2019.07.09 17:00:13 | 수정 : 2019.09.09 12:58:30

차오름(좌) 양호석(우) / SNS 캡처


전 피겨스케이팅 선수 차오름(28)을 폭행한 혐의로 기소된
피트니스 모델 양호석(30)이 1심 재판에서 혐의를 인정했습니다.

오늘(9일) 오전 서울중앙지법 형사8단독 변성환 부장판사 심리로 열린 첫 공판 기일에서
양호석 측은 “차오름이 술집 여종업원에게 과하고 무례하게 굴었다.”며
“먼저 술자리에서 욕을 하고 나에게 반말한 것이 폭행의 원인”이라고 주장했는데요.


앞서 4월 23일 오전 5시 40분쯤 양호석은
서울 강남에 있는 한 술집에서 말다툼하다 차오름의 뺨을 때리고,
주점 밖으로 끌고 나와 폭행해 전치 6주의 상해를 입힌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양호석 측은 “10년 동안 차오름에게 밥을 사주고, 재워주며
좋은 길로 끌어주려고 노력했다.”며
“본격적으로 운동을 하면서 차오름과 1~2년 멀어진 사이
차오름이 몸에 문신을 하고 깡패들과 어울려 속상했다.”고 말했는데요.

그러면서 “차오름이 지방에서 피겨스케이팅 관련 일을 한다고 해
이사 비용을 줬지만, 이사를 하지 않아 감정이 많이 쌓여있었다.”며
“10년 된 형에게 ’더해보라’면서 덤벼들었다.
만약 때리지 않았다면 내가 동생에게 맞았을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이어 “감정 때문인지, 금액 때문인지 모르겠지만
아직 차오름과 합의를 보지 못했다.”며
재판부에 합의할 시간을 달라고 요청했는데요.

변 부장판사는 다음 달 29일 공판기일을 한 번 더 진행해
양호석과 차오름의 합의 사항을 다시 검토할 방침입니다.


la****
양호석 말이 맞다면 차오름의 인성이 바닥인 건데...

bb****
형한테 개기면 원래 맞아야 되는 거고
형한테 맞아가면서 사람 되는 거여ㅋㅋㅋㅋ
몇 대 더 맞으면 인성 차오름?

hu****
어찌 됐든 때린 건 잘못한 거다.
말 안 듣는다고 때리면 세상에 때려야 할 사람 천지게...

mi****
차오름 인스타 보니까 아니던데?
누구 말이 맞는지 모르겠지만
사건 이후 인스타 댓글 막아놓은 누구보다 차오름이 더 믿음 가는 건 왜일까?


차오름은 피겨스케이팅 국가대표 상비군 출신이며,
양호석은 한국인 최초 머슬마니아 세계대회에서
2연패를 달성한 보디빌더입니다. 원미연 콘텐츠에디터 mywon@kukinews.com




※ 포털에서 영상이 보이지 않는 경우 쿠키영상(goo.gl/xoa728)에서 시청하시기 바랍니다.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맨 위로



이미지

photo pick

이미지
이미지
SPONSORED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