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文대통령 “디스플레이 투자, 이재용 감사”…2025년까지 13조원 투자

임중권 기자입력 : 2019.10.10 14:07:21 | 수정 : 2019.10.10 14:59:54

문재인 대통령이 10일 오전 충남 아산시 삼성디스플레이 아산공장을 방문, 이재용 부회장과 함께 차세대 디스플레이 더월을 통해 아산 클러스터 현황과 직원들의 환영인사를 시청하고 있다.

문재인 대통령은 10일 “정부는 삼성디스플레이의 과감한 도전을 응원하며, 디스플레이 산업혁신으로 기업들의 노력에 함께하겠다”고 밝혔다.

문 대통령은 이날 오전 충남 아산 삼성디스플레이 아산공장에서 열린 ‘디스플레이 신규투자 및 상생 협력 협약식’에 참석해 “오늘 삼성디스플레이와 충청남도가 총 13조1000억원 규모의 차세대 디스플레이 신규투자 협약서에 서명한다”며 “이는 누구도 넘볼 수 없는 ‘제조강국’으로 가는 출발점이 될 것”이라며 이같이 말했다.

이날 협약식에서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은 2025년까지‘QD디스플레이’ 생산시설 구축 및 연구개발에 대한 총 13조원대 투자 계획을 발표했다.

삼성디스플레이는 이번 투자를 통해 대형 디스플레이 기술의 방향을 기존 LCD에서 'QD디스플레이'로 전환하고, 이를 기반으로 대형 디스플레이 산업의 새로운 전성기를 열어갈 계획이다.

이에 문 대통령은 “국민들께 좋은 소식을 전해 주신 이재용 삼성 부회장, 이동훈 삼성디스플레이 대표이사, 양승조 충남도지사를 비롯해 함께해 주신 기업인, 대학, 연구기관, 관계자 여러분께 감사한다”며 “차세대 디스플레이 기술개발을 위해 과감하게 지원하겠다”고 화답했다.

이어 “우리는 세계 1위의 OLED 경쟁력을 바탕으로, 차세대 디스플레이 시장도 선점해야 한다”며 “정부는 이를 위해 향후 7년간 4천억 원의 대규모 예산을 차세대 디스플레이 기술개발에 투자하겠다. 이것이 마중물이 되어 민간의 투자가 더욱 활성화되기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아울러 문 대통령은 “소재·부품·장비 기업에 대한 지원을 확대하고 상생 협력모델을 구축하여, 디스플레이 산업의 생태계를 혁신하겠다”며 “충남 천안에, 신기술을 실증·평가하는 ‘디스플레이 혁신공정 테스트베드’를 구축해 소재·부품·장비 기업이 개발한 신기술이 빠르게 상품화되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문 대통령, 신규 투자 계획 발표 마친 이재용 부회장과 악수하는 모습

문 대통령은 OLED 장비의 핵심 부품 개발에 대한 지원도 강화와 디스플레이 대기업과 소재·부품 중소기업 간 공동개발 등 상생 협력에 대한 지원도 약속했다.

아울러 그는 “디스플레이 전문인력 양성에 힘을 쏟겠다”며 “향후 4년간 2000명 규모의 차세대 디스플레이 연구 인력과 산업인력을 배출해 세계 1위의 경쟁력을 지키겠다”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문 대통령은 “오늘 신규투자 협약식을 통해 다시 한번 차세대 디스플레이 시장을 선점해 시장의 판도를 바꿔나갈 수 있다”며 “이를 통해 우리는 세계 1위 디스플레이 경쟁력을 확고히 유지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문 대통령은 “오늘 행사가 지역경제와 일자리, 더 나아가 충남이 혁신성장의 중심지가 되는 데 큰 도움이 될 것”이라며 “디스플레이 신규투자를 국민과 함께 축하하며, 대한민국 경제가 충남에서부터 다시 활력을 찾아 미래로 뻗어가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임중권 기자 im9181@kukinews.com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맨 위로



이미지

photo pick

이미지
이미지
SPONSORED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