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롤드컵] '페이커 독주' SKT, 클러치 게이밍 잡고 1R 전승

'페이커 독주' SKT, 클러치 게이밍 잡고 1R 전승

문창완 기자입력 : 2019.10.15 23:47:12 | 수정 : 2019.10.15 23:59:04

사진=라이엇 공식 플리커

SKT T1이 클러치 게임을 잡고 그룹 스테이지 1라운드를 전승했다. 

15일(한국시간) 독일 베를린 베르티 뮤직 홀에서 열린 ‘2019 LoL 월드 챔피언십(롤드컵)’ 그룹 스테이지 1라운드에서 SKT는 프나틱, RNG에 이어 클러치 게이밍까지 잡고 3승을 기록, C조 1위를 유지했다.

이날 SKT는 ‘야스오-그라가스’를 바텀에 기용했다. 클러치 게이밍은 대규묘 교전에 특화된 조합을 선택했다. 

경기 5분, 리라 ‘세주아니’가 바텀에 기습을 시도했다. 하지만 이때 페이커 ‘아칼리’가 순간이동으로 재빠르게 합류를 하면서 역으로 2득점에 성공, 기선 제압을 했다.  

이어 탑에서 칸 ‘아트록스’가 후니 ‘블라디미르’를 상대로 솔로킬을 성공시키며 SKT는 경기 주도권을 가져가지 시작했다.

‘협곡의 전령’을 앞둔 교전에서 양 팀은 격돌했다. 이 과정에서 SKT는 에포트 ‘그라가스’를 내주는 대신 클러치 게이밍 측 4명을 잡고 대량 득점했다.

SKT는 화염 드래곤까지 3중첩하며 승기를 굳혔다. 이후 클러치 게이밍은 각개격파를 당하며 SKT에게 속수무책으로 당했다. 

클러치 게이밍은 분위기 반전을 위해 페이커를 노렸다. 하지만 4명의 공세를 버텨낸 페이커는 유유히 살아나갔고 그 틈에 SKT는 여유롭게 바론을 차지했다. 

‘바론’ 버프를 두른 SKT는 운영을 하며 클러치 게이밍을 더욱 압박했다. 클러치 게이밍은 분전하며 수성했지만 SKT는 손쉽게 수비를 뚫고 넥서스를 파괴, 승리를 가져갔다. '플레이어 오브 더 게임'은 페이커가 차지했다.     

문창완 기자 lunacyk@kukinews.com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맨 위로



photo pick

이미지
이미지
SPONSORED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