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아침마당’ 서수남 “노년기, 50~60대보다 훨씬 좋아”

‘아침마당’ 서수남 “노년기, 50~60대보다 훨씬 좋아”

이준범 기자입력 : 2019.11.05 09:34:02 | 수정 : 2019.11.05 09:45:32

가수 서수남이 노년기에 한 생각을 밝혔다.

5일 오전 방송된 KBS1 ‘아침마당’의 ‘화요초대석’ 코너에는 서수남이 출연해 이야기를 나눴다.

1943년생인 서수남은 “요즘 제가 인생을 즐길 수 있는 좋은 나이라는 생각을 한다”며 “노년기가 굉장히 쓸쓸할 줄 알았는데 오히려 훨씬 좋다. 60대, 50대 때보다 훨씬 좋은 것 같다”고 말해 눈길을 끌었다.

이어 “좋은 게 뭐냐면 내 마음대로 할 수 있다는 것”이라며 “소년시대, 청년시대, 장년시대는 남의 눈치를 많이 보면서 살지 않나. 이제 내가 남을 의식하며 살 필요가 있나 싶다. 그게 노년의 축복인 것 같다”고 전했다.

이야기를 들은 김학래는 “얼굴이 훨씬 좋아졌다”고 했다. 이에 서수남은 “피부도 관리를 좀 한다. 시간 날 때”라고 답했다.

이준범 기자 bluebell@kukinews.com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맨 위로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