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이낙연 총리 "4·3특별법 연내 통과에 최선다할 것"

지영의 기자입력 : 2019.11.30 18:56:57 | 수정 : 2019.11.30 18:56:54

사진=연합뉴스

이낙연 국무총리가 제주 4·3 특별법 개정안이 연내 통과할 수 있도록 정부 차원에서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는 입장을 밝혔다.

이 총리는 29일 서울 종로구 국무총리공관에서 송승문 4·3 유족회장과 장정언 4·3 유족회 고문, 양조훈 4·3평화재단 이사장 등 4·3 관계자들과 오찬 간담회를 갖고 이같이 약속한 것으로 전해졌다.

오찬 간담회에 참석한 4·3 관계자 측은 "연로한 4·3 생존희생자와 유족의 한을 조금이라도 풀어드리기 위해서는 이번 정기 국회 내에 4·3 특별법 개정안 통과가 절실하다"고 강조한 것으로 전해졌다. 국회 상임위 심의과정에서 행안부와 기재부 등 정부 부처가 반대하는 일이 없도록 이 총리가 직접 챙겨줄 것을 건의했다. 이같은 건의에 이 총리가 최선을 다하겠다고 화답한 것으로 전해졌다.

제주 4·3 희생자와 유족에 대한 배상 지원이 담긴 제주 4·3 특별법 개정안(제주4·3사건 진상규명과 희생자 명예회복 및 보상 등에 관한 특별법)은 지난 2017년 12월 발의됐으나 2년가량 국회에 계류되고 있다.

지영의 기자 ysyu1015@kukinews.com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맨 위로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