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김아랑, 월드컵 개인전서 5년만에 금메달

김아랑, 월드컵 개인전서 5년만에 금메달

장재민 기자입력 : 2019.12.08 07:11:58 | 수정 : 2019.12.08 07:12:03

사진=EPA 연합뉴스

김아랑(고양시청)이 5년 만에 월드컵 개인전에서 금메달을 목에 걸었다.

김아랑은 7일 중국 상하이에서 열린 2019-2020 국제빙상경기연맹(ISU) 쇼트트랙 월드컵 4차 대회 여자 1,500m 결승에서 2분25초066의 기록으로 결승선을 통과해 금메달을 땄다.

이로써 2014-2015시즌 드레스덴 월드컵 여자 1,000m 우승 이후 약 5년 만에 월드컵 개인전에서 1위에 오르게 됐다.

김아랑은 2018 평창동계올림픽 이후 부상에 시달렸다. 지난 시즌 국가대표 선발전에서는 상대 선수와 충돌해 허리를 다쳐 태극마크를 반납했다. 

그러다 지난 4월 2019-2020시즌 국가대표 선발전에서 종합우승으로 재기했다.

김아랑에 이어 최민정(성남시청)이 은메달을 차지했다. 

장재민 기자 doncici@kukinews.com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맨 위로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