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강용석, 오늘(9일) 김건모 성폭행 혐의 고소

강용석, 오늘(9일) 김건모 성폭행 혐의 고소

이은호 기자입력 : 2019.12.09 10:55:55 | 수정 : 2019.12.09 11:00:04

사진=쿠키뉴스DB

강용석 변호사가 가수 김건모에 대한 성폭행 혐의 고소장을 9일 오전 11시 서울중앙지검에 제출할 예정이다.

이날 법무법인 넥스트로에 따르면 피해자 김모씨는 2016년 8월 자신이 근무하던 유흥업소를 찾은 김건모와 술을 마시던 중 성폭행을 당했다고 주장한다. 당시 김건모는 피해자가 마음에 든다며 함께 있던 직원들 7명을 모두 방에서 나가게 하고, 다른 직원에게 ‘다른 사람은 절대 방에 들어오지 못하게 하라’고 지시한 뒤 범행을 저질렀다고 넥스트로 측은 설명했다.

강용석 변호사는 “피해자가 유흥업소의 접대부였다고 하더라도, 유흥업소에서 처음 만난 피해자가 계속 거부하는데도 피해자의 의사에 반해 강제로 성행위를 한 것은 강간죄가 성립한다 할 것”이라면서 “김건모는 강간 후 피해자에게 아무런 대가도 지불하지 않았으므로 강간죄를 인정할 수 있는 증거로 볼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강 변호사는 지난 6일 자신의 유튜브 채널 ‘가로세로 연구소’를 통해 이 같은 의혹을 처음 제기했다. 이에 김건모 측은 이데일리 등 언론을 통해 의혹을 전면 부인하면서, 강 변호사 측을 허위사실 유포 및 명예훼손으로 고소하겠다고 밝혔다.

김건모는 의혹 제기 다음 날인 7일 인천 송도컨벤시아에서 열린 25주년 전국투어 인천 피날레 공연은 예정대로 소화했으며, 8일 방송한 SBS ‘미운우리새끼’에서도 편집 없이 모습을 드러냈다. 

이은호 기자 wild37@kukinews.com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맨 위로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