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하태경 “김우중 회장님, 편히 영면하시길 기원합니다”

이영수 기자입력 : 2019.12.10 09:52:37 | 수정 : 2019.12.10 09:52:42

변혁신당 하태경 위원장운 10일 자신의 페이스북에 “대한민국은 김우중 정신에 따라 고립과 민족배타주의가 아니라 개방과 세계주의로 가야 한다. 김우중 회장님이 우리 곁을 떠나셨습니다. 편히 영면하시길 기원합니다”라고 밝혔다.

하 위원장은 “한국 경제발전의 주역인 고인은 떠나셨지만 그 무엇보다 소중한 정신을 이 땅에 남겼습니다. 고인을 비난하는 분들도 계시지만 세계경영을 꿈꾸는 그의 정신은 우리에게 더없이 소중합니다. 고인의 세계경영 울림이 현 시점 더욱 큰 것은 지금 대한민국이 개방과 세계가 아니라 고립과 민족배타주의로 가고 있어서입니다. 대한민국은 김우중 정신에 따라 고립과 민족배타주의가 아니라 개방과 세계주의로 가야 합니다”라며 “편안하게 살게 해달라고 기도하지 않고 도전하며 살게 해달라고 기도하는 고인의 삶은 저에게도 큰 의미가 있습니다. 젊을 적 ‘세계는 넓고 할일은 많다’라는 책을 읽고 감명을 받았고 그 책을 지금도 고이 간직하고 있습니다”라고 전했다.

하 위원장은 “고인은 떠나셨지만 그의 정신은 대한민국의 미래를 개척하는 큰 자산이 될 것입니다. 감사합니다. 다시 한 번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라고 고인의 명복을 빌었다.

이영수 기자 juny@kukinews.com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맨 위로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