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그알' 박경이 폭로한 '사재기 의혹', 송하예 측 "미친 XX 하나 때문에"

'그알' 박경이 폭로한 '사재기 의혹', 송하예 측 "미친 XX 하나 때문에"

장재민 기자입력 : 2020.01.05 06:13:06 | 수정 : 2020.01.05 06:13:12

사진=방송 캡처

‘그것이 알고싶다’에서 '가요계 음원 사재기'에 대한 의혹을 파헤친 가운데 지목된 가수들의 소속사가 격한 반응을 보였다.

지난 4일 방송된 SBS ‘그것이 알고싶다’에서는 '조작된 세계 음원 사재기인가? 바이럴 마케팅인가?'라는 주제가 담겼다.

그룹 블락비의 박경은 지난해 11월 25일 자신의 SNS를 통해 음원 차트 조작 의혹을 받는 몇몇 가수들을 언급해 법적 공방으로까지 번졌다.

이날 방송에서 송하예 소속사 관계자는 “진짜 어떤 미친 XX 하나가 올린 것 때문에 이런 파장이 일어난 건데 내 음원을 팔면 수십억 받아요. 그런데 굳이 (음원차트 조작을) 할 이유가 1도 없어요”라고 분노했다.

바이브 소속사 관계자 역시 “본인이 거론을 했으면 가지고 나오셔야죠. 증거자료, 근거. 무슨 근거로 한 회사의 아티스트들을 이렇게 힘들게 만들었는지에 대해서 분명히 책임을 져야 된다고 생각한다”는 반응을 보였다.

황인욱 소속사는 "지금 이런 구설수에 오르니까 저희도 되게 당황스럽다"며 "지금의 성적은 노력해서 얻은 결과"라고 강조했다.

또 임재현 측은 “솔직히 말씀드리면 선동인 것 같다"면서 "선동꾼들이 공론화를 이뤄내는 데 성공을 한 것”이라고 말했다.

이와 관련해 박경 측은 "수사 진행 중이라 자세히 말하긴 어렵고, 수사 기관을 통해 입장을 밝히겠다"고 했다.

장재민 기자 doncici@kukinews.com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맨 위로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