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니콜 키드먼 부부, 호주 산불 피해복구에 5억원 기부

니콜 키드먼 부부, 호주 산불 피해복구에 5억원 기부

장재민 기자입력 : 2020.01.06 08:45:41 | 수정 : 2020.01.06 08:45:48

사진=연합뉴스

호주 국적 할리우드 배우 니콜 키드먼(52)과 배우자인 가수 키스 어번(52)이 호주 산불 진화 및 피해 복구를 지원하고자 50만 달러(5억8천375만 원)를 기부했다.

연합뉴스에 따르면 TMZ는 "키드먼 부부가 주머니 깊숙이 손을 넣어 재앙적인 산불과 싸우는 모국의 소방당국을 돕기로 했다"고 전했다.

미 하와이주 호놀룰루에서 태어난 키드먼은 호주 시드니에서 자라 현재 호주·미국 국적을 가졌다.

키드먼 부부의 지원금이 호주 산불 진화를 총괄하는 지방소방국(Rural Fire Service)을 돕게 된다.

호주에는 146개 산불이 동시다발로 발화해 가옥 1천500여 채가 전소했고 24명이 사망했다.

장재민 기자 doncici@kukinews.com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맨 위로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