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개그맨 추대엽’ 누구길래?···전참시 출연으로 인기폭발

‘개그맨 추대엽’ 누구길래?···전참시 출연으로 인기폭발

조진수 기자입력 : 2020.01.12 11:01:57 | 수정 : 2020.01.13 08:41:41

사진=MBC ‘전지적 참견 시점’ 방송 캡처

개그맨 추대엽이 ‘카피추’ 캐릭터로 유병재를 뛰어넘는 인기 행보를 이어가고 있는 모습이 ‘전참시’를 통해 공개됐다.

11일 오후 방송된 MBC ‘전지적 참견 시점’에서는 카피송 라이터 카피추가 등장해 눈길을 끌었다. 카피추는 추대엽의 캐릭터로, 유튜브 계정 개설과 동시에 구독자 수 10만을 돌파하며 인기몰이를 하고 있다.

방송에서 카피추는 회사를 돌아다니며 인기를 만끽했다. 이날 함께 방송한 유병재는 “형이 펭수라는 의혹이 있다”며 “목소리가 비슷한가?”라고 물었다. 이에 대해 카피추는 “거의 비슷하지”라며 펭수 성대모사를 선보여 웃음을 안겼다.

또 카피추는 노래를 한 곡 불러달라는 전현무의 부탁에 “이번 곡은 디테일송이라고 원래 있던 곡”이라고 말한 뒤, 부활의 ‘희야’를 이영자를 빗대 코믹하게 개사한 ‘자야’로 선보여 박수를 받았다.

한편 카피추는 자신을 발굴해준 유병재를 “유느님”이라고 부르며 고마움을 전했다.

그는 “지금 갖고 있는 소품과 가발까지 다 유병재가 사비로 준비해 준 것”이라며 “같이 하고 나서 이렇게 사랑받을 줄은 몰랐다. 유병재가 내 인생을 바꿔놨다”고 감사의 말을 전했다.

조진수 기자 rokmc4390@kukinews.com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맨 위로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