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손흥민 부상 결장' 토트넘, 라이프치히에 0-1 패배

'손흥민 부상 결장' 토트넘, 라이프치히에 0-1 패배

장재민 기자입력 : 2020.02.20 08:34:51 | 수정 : 2020.02.20 08:34:58

사진=AFP 연합뉴스

[쿠키뉴스] 장재민 기자 = 손흥민(28)이 오른팔 부상으로 결장한 가운데 토트넘 홋스퍼(잉글랜드)가 홈에서 RB 라이프치히(독일)에 무릎을 꿇었다.

토트넘은 20일 오전(이하 한국시간) 영국 런던의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 RB 라이프치히와 치른 2019-2020시즌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16강 1차전 홈 경기에서 후반 13분 티모 베르너에게 페널티킥으로 결승 골을 내주고 0-1로 졌다.

이날 손흥민과 주전 공격수 해리 케인도 빠진 토트넘은 위협적인 모습을 보이지 못했다.

전반전에만 라이프치히는 토트넘에 압도적인 슈팅 수(11-3)를 보였다. 토트넘은 골키퍼 위고 요리스의 수 차례 선방으로 위기를 넘기며 전반을 0-0으로 마무리했다.

후반 13분 라이프치히 콘라트 라이머가 문전에서 돌파를 시도할 때 토트넘 수비수 벤 데이비스가 반칙을 범해 페널티킥이 선언됐다.

키커로 나선 베르너는 침착하게 오른발로 차 넣어 경기의 승부를 갈랐다.

토트넘은 후반 19분 에릭 라멜라, 탕기 은돔벨레를 투입하며 변화를 꾀했지만, 이렇다 할 모습을 보이지 못하고 결국 라이프치히에 무릎을 꿇었다.

doncici@kukinews.com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맨 위로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