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키움 히어로즈, 2군 선수 발열 증세로 1·2군 훈련 전면 중단

키움 히어로즈, 2군 선수 발열 증세로 1·2군 훈련 전면 중단

김찬홍 기자입력 : 2020.03.16 14:02:16 | 수정 : 2020.03.16 14:02:21

사진=연합뉴스

[쿠키뉴스] 김찬홍 기자 = 프로야구 키움 히어로즈가 2군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의심 증상자가 나와 1, 2군 훈련을 전면 중단했다.

키움은 16일 서울 고척 스카이돔에서 자체 청백전을 치를 예정이었으나 2군 선수 중 한 명이 코로나19 의심 증세를 보여 훈련을 중단햇다고 밝혔다.

해당 선수는 이날 고양국가대표야구훈련장에서 훈련에 앞서 발열 체크를 하는 과정에서 38.3도가 나와 구장 인근에 마련된 선별진료소로 이동했다. 키움은 구단 매뉴얼에 따라 1군 자체 청백전을 포함해 모든 훈련을 취소했다.

키움은 지난 13일∼14일 이틀간 고양국가대표야구훈련장에서 훈련을 진행했다. 시간대는 달랐지만 1, 2군 선수단이 같은 훈련장을 사용했기 때문에 동선이 겹친다고 판단해 훈련을 중단했다.

키움 관계자는 “선수들은 모두 귀가해 자체 자가격리에 들어갔다. 발열 증상이 나타난 선수의 검진 결과가 나타날 때까지 훈련을 실시하지 않을 예정”이라고 전했다.

kch0949@kukinews.com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맨 위로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