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유 “결혼설 최초 유포자 법적 대응 할 것” 공식입장

/ 기사승인 : 2013-05-27 21:10:01
- + 인쇄



[쿠키 연예] 가수 아이유가 때아닌 결혼설에 휩싸인 가운데, 괴소문을 퍼트린 최초 유포자를 찾아 법적 책임을 물을 계획이다.

아이유 소속사 로엔엔터테인먼트 측은 27일 공식 보도자료를 통해 “해당 루머와 관련해 경찰에 수사를 의뢰, 최초유포자 및 적극적 유포자를 찾아 법적 책임을 물을 것”이라고 밝혔다.

이어 “아이유에 대해 지속적으로 행해지고 있는 악성댓글, 악플러에 대한 수사도 함께 의뢰해 온라인상에서 비일비재하게 벌어지는 명예훼손에 법적 대응 하겠다”고 알렸다.

또 “앞으로도 도를 넘은 근거 없는 루머를 양산하고 확산하는 행동들에 대해 강력하게 대응할 방침”이라는 입장을 전했다.

앞서 인터넷 커뮤니티 사이트와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에서는 ‘인기 여가수 A양 10월 결혼 예정’이라는 제목의 괴소문이 떠돌았다.

내용은 “최근 드라마 여주인공으로 출연하며 많은 인기를 얻고 있는 여가수 A양이 오는 10월 결혼식을 준비 중이다. 상대 남성은 최근 화제를 모은 남성그룹의 멤버 H군이다. 임신 때문에 돌연 결혼하는 게 아니냐는 의혹도 있다. 인기가 많고 나이도 어린 A양의 결혼을 막기 위해 소속사가 설득에 나섰다”는 것이다. 누리꾼은 A양을 아이유로, H군을 은혁으로 추측했다.

다음은 로엔엔터테인먼트 공식입장 전문이다.

안녕하세요. 로엔엔터테인먼트입니다.

금일 온라인/SNS/모바일메신저어플을 통해 유포된 증권가 찌라시 루머와 관련하여 당사 공식 입장을 드립니다.

먼저 사실이 아닌, 전혀 근거가 없는 내용들이 증권가 찌라시라는 이름으로 너무나도 쉽게 유포되고 기정사실화 되는 상황에 유감을 표합니다.



당사는 해당 루머와 관련하여 경찰에 수사를 의뢰하여, 최초유포자 및 적극적 유포자를 찾아 법적 책임을 물을 것입니다. 더불어 아이유에 대해 지속적으로 행해지고 있는 악성댓글/악플러에 대한 수사도 함께 의뢰하여, 온라인상에서 비일비재하게 벌어지는 명예훼손에 대해 법적 대응을 하겠습니다.

당사는 도를 넘은 근거 없는 루머를 양산하고 확산하는 행동들에 대해 앞으로 강력하게 대응할 방침이며, 이로 인해 마음고생하고 있을 아티스트에 대한 배려 차원에서라도 추측, 과장성 보도를 자제해주실 정중히 부탁드립니다.

관계자 및 팬 여러분들께 심려 끼쳐드려 죄송하다는 말씀드리며, 앞으로 더욱 좋은 활동과 소식 전해드립니다.

감사합니다.

국민일보 쿠키뉴스 한지윤 기자 poodel@kukimedia.co.kr

[인기 기사]

▶ 연예가중계, 자살 시도 손호영 CCTV 화면 공개 ‘충격’…네티즌 “꼭 내보내야 하나” 비난

▶ ‘다사다난’ 칸영화제 폐막…‘블루이즈’ 황금종려상 품어

▶ 문병곤 ‘세이프’ 칸영화제 단편 경쟁 수상

▶“얼굴만 박지성 아니네” 유해진 놀라운 축구실력

▶ 신현준, 12세 연하와 백년가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