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이버 SNS ‘미투데이’ 서비스 2014년 상반기 종료

/ 기사승인 : 2013-11-05 11:25:00
- + 인쇄

[쿠키 IT] 2014년 6월 30일 이후에는 미투데이를 이용할 수 없게 됐다.

네이버는 단문형 사회관계망서비스(SNS) 미투데이를 내년 6월 30일부로 종료한다고 5일 밝혔다.

네이버 관계자는 “페이스북 같은 경쟁 서비스와 달리 미투데이는 서비스 활동성을 보여주는 각종 지표가 급감했고 그마저도 하락하는 추세에 있어 사실상 서비스 운영과 유지가 어렵다”고 설명했다.

이용자의 콘텐츠 저장(백업) 작업은 2014년 1월 1일부터 지원할 예정이다.

미투데이는 지난 2007년 2월 국내 최초의 SNS로 첫 선을 보였고, 2008년 12월 네이버에 인수됐다.

한때 주간 순방문자수에서 트위터에 앞섰고, 다양한 분야의 유명인들이 서비스를 이용해 왔지만 최근 페이스북이나 트위터 같은 세계적 경쟁력을 가진 업체에 밀려 사용자 수가 계속 감소해왔다.

국민일보 쿠키뉴스 전재우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