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궁 남자 개인전’ 금메달 목에 건 구본찬

/ 기사승인 : 2016-08-13 15:06:27
- + 인쇄

남자양궁 구본찬(23, 현대제철)이 올림픽 금메달을 목에 걸었다. 13일(한국시간) 브라질 리우데자네이루 삼보드로무 경기장에서 열린 2016 리우데자네이루 올림픽 양궁 남자 개인전 결승에서 구본찬은 프랑스의 장 샤를 벨레동(4위)을 세트 점수 7-3(30-28 28-26 29-29 28-29 27-26)으로 누르고 1위를 기록했다. 이로써 한국 양궁은 올립픽 사상 최초로 전종목을 석권했다. ⓒAFP BBNews=News1

민수미 기자 min@kuki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