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와이스 사나, 일왕 퇴위에 “헤이세이 끝나는 것 쓸쓸하지만…”

/ 기사승인 : 2019-05-01 00:54:00
- + 인쇄

그룹 트와이스의 사나가 일왕이 바뀌는 것에 대한 생각을 남겼다.

사나는 지난 30일 오후 트와이스 공식 SNS에 일본어로 “헤이세이 시대에 태어난 사람으로서 헤이세이가 끝난다는 것은 쓸쓸하지만, 헤이세이 수고 많았다. 레이와라는 새로운 출발을 향해 헤이세이의 마지막인 오늘은 말끔한 하루로 만들자”라는 글과 자신의 모습이 담긴 사진 한 장을 게재했다.

지난 1989년 왕위에 올랐던 아키히토 일왕이 이날 퇴위식을 갖고 물러나며 헤이세이 시대도 막을 내렸다. 1일 나루히토 새 일왕이 즉위해 레이와 시대가 시작된다.

인세현 기자 inout@kuki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