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 총리 “오늘 0시부터 유럽전역 ‘특별입국절차’ 적용”

김양균 / 기사승인 : 2020-03-16 09:06:36
- + 인쇄

[쿠키뉴스] 김양균 기자 = 정부가 오늘(16일) 0시부터 유럽전역에 대한 특별입국절차 적용 지역으로 확대한다. 

정세균 국무총리는 16일 코로나19의 세계적 유행 및 유럽에서의 확산에 따라 이 같은 조치를 취했다고 밝혔다. 이날 정부서울청사에서 주재한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중대본) 회의에서 정 총리는 “유럽을 중심으로 한 코로나19 확산세가 심상치 않다”며 “보건복지부와 외교부 등은 해외유입을 막기 위한 추가 조치 필요 여부를 조속히 검토하라”고 지시했다.

방역당국은 중국을 시작으로 이후 일본, 이탈리아, 이란 등 국가를 특별입국절차 적용 국가로 지정했었다. 15일 0시부터도 프랑스·독일·스페인·영국·네덜란드 등 유럽 5개국이 적용됐지만, 유럽 전역으로의 확대 조치와 관련해서는 언급이 없었다. 

이는 세계적 대유행 국면에서 특정국 대상 특별입국절차 적용이 큰 의미가 없을 것이라는 판단에 따른 것으로 풀이된다. 

angel@kuki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