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기술시험원, 전통시장 자매결연으로 코로나19 위기 극복 동참

송병기 / 기사승인 : 2020-03-23 14:47:26
- + 인쇄

[쿠키뉴스] 송병기 기자 =종합시험인증기관인 한국산업기술시험원(이하 KTL)은 진주청과시장상인회, 진주중앙시장상인회와 함께 체계적이고 적극적인 전통시장 이용 환경 조성을 위해 자매결연을 맺고 코로나19 극복에 나선다고 23일 밝혔다.

이날 자매결연 협약은 ‘사회적 거리 두기 강화 방안’ 정부 후속 지침에 따라 서면 체결로 이뤄졌다.

협약에 따라 KTL은 설과 추석 등 명절 선물용 상품 구매 뿐 만 아니라, 코로나 19 등과 같은 사유로 전통시장이 어려움에 처해 있을 때 전통시장 이용 활성화에 적극 앞장선다. 진주청과시장과 진주중앙시장은 품질 좋은 물품을 저렴한 가격으로 공급하고 원산지 및 가격표시 이행 등에 노력한다.

KTL은 진주청과시장상인회 및 중앙시장상인회와 진주청과시장과 자매결연협약을 체결한 이후 진주청과시장에서 딸기 300㎏, 방울토마토 300㎏을 구입했다.

KTL 측은 코로나19 극복을 위해 혼신의 노력을 다하고 있는 진주지역 선별진료소에 제공하고, 누리봄(장애인주간보호시설), 행복한남촌마을(중증장애인거주시설) 등 지역 중증장애인 복지시설에 전달했다.

일부는 코로나19에도 불구하고 지역기업 지원에 적극 나서고 있는 직원들의 사기 진작을 위해 직원식당에 제공할 예정이다.  

정대용 진주청과상인회 회장은 “진주청과시장에서 구입한 과일은 코로나19로 인한 누적된 피로 해소와 면역력 강화에 도움이 되고, 오늘 자매 결연을 맺고 전통시장 이용에 앞장서 준 KTL의 지역상생 실천활동은 코로나19 여파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전통시장 상인들에게 위로와 활력소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앞서 KTL은 지난 2015년 3월 경남 진주혁신도시로 본원 이전 후, 매 명절마다 빠짐없이 전통시장을 찾아 전통시장 장보기 행사와 이웃사랑 나눔을 실천해 왔다.

songbk@kuki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