완주군 긴급재난지원금 20일부터 신청·지급 동시에

/ 기사승인 : 2020-04-10 16:31:19
+ 인쇄

완주군이 긴급재난지원금 지급을 신청과 동시에 하는 방식으로 편의성을 확대할 방침이다.

[완주=쿠키뉴스] 소인섭 기자 = 완주군이 긴급재난지원금 지급을 신청과 동시에 하는 발빠른 행정을 뽐냈다.

10일 완주군에 따르면 코로나19 쓰나미로 인한 지역경제 위기 극복 차원에서 전 군민을 대상으로 4인 가구 기준, 20만원을 지원키로 한 가운데 긴급재난지원금을 이달 20일부터 5월 30일까지 13개 읍면 지정지급처에서 신청과 동시에 지급할 계획이다. 오는 13일 각 읍면에 지정지급처 20여 개를 둬 편의성을 높이기로 했다.

지원금은 가구원 수 별로 차등 지원되며, 1인 가구는 5만원, 2인 가구는 10만원, 3인 가구 15만 원, 4인 가구 20만 원 등이다. 5인 가구는 25만 원을 지원하는 등 가구원 수별로 차등하여 최대 50만원(10인 이상)까지 지원한다.

그간의 상당수 복지 정책이 특정 대상을 지원하는 선별적 복지였다면, 전 군민을 대상으로 하는 이번 긴급재난지원금은 보편적 복지에 해당하는 것으로, 군민들은 내달 말까지 신청과 동시에 지원금을 받을 수 있다.

지원 대상은 4만2천126세대(9만1천962명) 전 군민이다. 다만 이달 6일 0시 기준부터 신청 당일까지 계속해서 완주군에 주소를 두고 있어야 한다. 세대원이 신청하려면 세대주와 본인의 신분증, 세대주 위임장을 지참해야 가능하다. 맞벌이 부부 등 주중 신청이 어려운 군민들을 위해 토요일과 일요일에도 창구를 열어 둔다.

한편, 긴급재난지원금은 지역경제 활성화 차원에서 지역화폐인 으뜸상품권(5만원권)으로 지급하며, 사용기한은 오는 8월 31일까지 제한한다. 단기간 내에 전액 소비를 유도하여 소상공인과 자영업자 매출 증대는 물론 지역사회 소비촉진을 도모해 지역경제에 훈짐을 돌게 한다는 방침이다.

isso2002@kuki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