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어버이날… 유리창 사이로 ‘비접촉 면회’

/ 기사승인 : 2020-05-08 09:48:16
- + 인쇄

-어머니죄송합니다오래오래 건강하세요-

[쿠키뉴스] 곽경근 대기자 =어버이날을 하루 앞둔 7일 서울 강남구 세곡동 강남구립행복요양병원에 입원한 어머니를 아들부부가 찾았다. 이들은 병원 직원을 통해 카네이션 브로치를 전달한 후 휴대폰을 통해 한참이나 이야기를 나눴다. 아들은 어머니를 향해 크게 손을 흔들며 건강을 기도했다. 감염우려로 직접면회가 어렵자 요양병원 측은 유리창을 사이에 두고 비접촉 면회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kkkwak7@kuki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