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주공예품전시관, 가족과 함께 ‘가화만사성’ 체험·기획전

/ 기사승인 : 2020-05-08 16:57:26
+ 인쇄

사진=한국전통문화전당

[전주=쿠키뉴스] 홍재희 기자 = 한국전통문화전당 전주공예품전시관이 가족의 의미를 되새기고 감사의 마음을 전할 수 있는 프로그램을 마련했다.

8일 전주공예품전시관은 5월 가정의 달을 맞아 ‘가화만사성(家和萬事成)’을 주제로 한 상품기획전과 체험행사를 실시한다고 밝혔다.

‘가화만사성’은 말 그대로 집안이 화목하면 모든 일이 잘 이루어진다는 뜻으로 가정의 달 가족 구성원 간 서로의 마음을 전하며 더욱 화목해 지길 바라는 마음에서 기획한 것이다.

전주공예품전시관 체험관에서는 ▲한지 카네이션 만들기 ▲오죽 안경줄 만들기 ▲소원나무배 만들기 등 가족들이 즐기면 기쁨이 배가 되는 다양한 공예체험으로 방문객을 맞이한다.

‘한지 카네이션 만들기’는 어버이날과 스승의 날을 맞아 한지를 이용해 내손으로 직접 만든 세상에 단 하나 밖에 없는 카네이션으로 주변 고마운 이들에게 전달할 수 있도록 기획됐다.

‘오죽(검정대나무) 안경줄 만들기’는 친환경 소재인 오죽을 활용한 공예체험으로 직접 만든 공예품을 귀한 분께 선물할 수 있도록 고급 케이스에 포장해 제공된다.

또한 ‘소원나무배 만들기’는 가족들이 협력해 만든 나무배를 연못에 띄워보는 체험으로 아이들에게 만드는 재미와 직접 물에 띄울 수 있는 재미까지 더해져 호응도가 높을 것으로 기대된다.

이와 함께 판매관에서는 선물을 준비하는 고객들의 만족도를 높이는 선물 리스트를 모아 ‘가화만사성’이란 주제로 상품기획전을 마련했다.

감사의 마음을 전하는 공예상품으로는 1인 차도구 세트, 스카프, 한지사로 만든 카드지갑과 양말 등 현대인의 라이프 스타일에 맞춰 디자인돼 쓰임과 활용도가 높은 상품이다.

오랜 전통과 쓰임의 가치로 만들어진 공예품은 선물을 준비하는 마음을 담기에 적당하며 감사의 마음을 전하기 위해 공예품을 구매하는 분들을 위해 상품 하나하나 정성스럽게 포장돼 제공된다.

전주공예품전시관 오전 10시부터 오후 6시까지 운영되며 매주 월요일은 정기 휴관일이다. 코로나19로 인한 임시휴관 계획은 없으며 자세한 사항은 전주공예품전시관 공예산업팀으로 문의하면 된다.

obliviate@kuki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