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보검 닮은꼴' 고교생, 악플 쏟아지자 "고소할것"

장재민 / 기사승인 : 2020-05-27 06:37:31
- + 인쇄

'박보검 닮은꼴' 고교생, 악플 쏟아지자 "고소할것"

[쿠키뉴스] 장재민 기자 = SNS상에서 '박보검 닮은꼴'로 유명세를 얻은 한 고교생이 방송에 출연해 실물을 공개한 뒤 악플이 쏟아지자 결국 법적대응을 시사했다.

'박보검 닮은꼴' 김민서 군은 지난 26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꼬지 마세요. 전날 컨디션이 안 좋아서 얼굴도 붓고 난리도 아니었습니다"라며 "악플 전부 고소합니다"라고 적었다.

앞서 김 군은 지난 25일 방송된 KBS Joy '무엇이든 물어보살'에 출연했다. 

그는 이날 방송에서 "SNS에서 박보검을 닮았다고 하는데 그와 나는 천지차이다. 그런데 박보검이 화제가 될 때마다 닮은꼴이라면서 많은 분들이 내 SNS를 찾아온다"고 토로했다.

그러면서 "사실 그렇게 닮지 않았다. 내가 사진을 좀 잘 찍는 것 뿐"이라고 설명했다.

박보검과 똑 닮은 사진이 공개되자 MC 이수근은 "완전히 똑같이 만들어놨네. 박보검 따라하려고 그런 거 아니냐"라고 물었다.

그러자 김 군은 "관심받으면 좋다"면서 "내가 못생겼다고 생각하진 않는데, 그분(박보검)과 비교하면 그런가 싶다"고 털어놨다.

방송 직후 일부 네티즌은 김 군의 인스타그램에 외모를 지적하는 악성 댓글을 남기기도 했다.

doncici@kukinews.com

많이 본 뉴스

연예·스포츠
종합
  •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