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TS 소속’ 빅히트엔터 코스피 상장 추진…IPO 초읽기

/ 기사승인 : 2020-05-27 08:52:37
- + 인쇄

[쿠키뉴스] 유수환 기자 = 방탄소년단(BTS) 소속사인 빅히트 엔터테인먼트가 코스피 상장을 추진한다.

27일 금융투자업계에 따르면 빅히트엔터 지난 21일 한국거래소에 유가증권시장 상장 예비심사 청구 전 사전협의를 신청했다.

유가증권시장 상장 규정에 따르면 상장 신청인은 상장 예비심사를 신청하기 전에 상장 절차 및 시기 등을 미리 거래소와 협의해야 한다. 사전 협의는 약 1주일 소요된다.

이에 따라 이르면 이달 28일 사전 협의가 마무리되고 이번 주 내로 빅히트엔터의 상장 예비 심사 신청이 가능할 것으로 전망된다.

지난 2005년 설립된 빅히트엔터 방탄소년단을 세계적 그룹으로 키워낸 국내 최대 규모 엔터테인먼트 기업이다.

앞서 이 회사는 지난 2월 말 NH투자증권과 한국투자증권, JP모건을 대표 주관사로 선정하고 본격적인 상장 준비에 돌입했다.

shwan9@kuki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