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영길 “北 무력 용납될 수 없어”…연락사무소 폭발 비판

/ 기사승인 : 2020-06-16 21:09:56
- + 인쇄

[쿠키뉴스] 신민경 기자 =송영길 더불어민주당 의원은 16일 북한이 개성 남북연락공동사무소를 폭파한 것을 두고 “대한민국 국민의 생명과 재산에 무력으로 위협을 가하는 행위는 용납될 수 없다”고 비판했다.

송 의원은 이날 자신의 페이스북 계정을 통해 이같이 말하며 “북한의 무력행위를 강력히 비판한다. 북의 추가적 도발에 대해 우리 정부는 강력히 대처할 것을 촉구한다”고 밝혔다.

이어 “남북 간의 연락공동사무소는 엄연한 대한민국의 재산”이라며 “북한이 대포로 폭파하든 다이너마이트로 하든 대한민국 재산에 대한 파괴행위는 결코 용납될 수 없다”고 지적했다.

송 의원의 ‘대포’ 언급은 같은날 오전 4시 “(대)포로 폭파 안 한 게 어디냐”는 발언을 무마하기 위한 것으로 보인다. 그는 국회 외통위가 산회한 직후 기자들과 만나 북한의 개성 남북공동연락사무소 폭파에 대해 “빈 말이 아니라는 것을 보여주려고 그런 것 같다. (대)포로 폭파 안 한 게 어디냐”고 말한 바 있다.

이에 미래통합당은 “우리 국민의 불안감과 국가 안위는 생각지 않은, 귀를 의심케 하는 발언일뿐더러 외통위원장으로서는 더더욱 부적절한 발언”이라고 지적하기도 했다.

smk5031@kuki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