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철수 “박원순 죽음 안타까워… 서울특별시장(葬)은 반대”

문대찬 / 기사승인 : 2020-07-11 14:29:18
- + 인쇄

2011년 8월 6일 서울 세종문화회관의 한 식당에서 서울시장 보궐선거 후보 단일화에 합의한 당시 박원순 희망제작소 상임이사와 안철수 서울대 융합과학기술 대학원장 모습. 사진=연합뉴스


[쿠키뉴스] 문대찬 기자 =국민의당 안철수 대표가 11일 “고인의 죽음에 매우 안타까운 마음을 금할 수 없지만, 별도의 조문은 하지 않기로 했다”고 밝혔다.

안 대표는 이날 페이스북에서 “이번 일은 절대로 일어나서는 안 될, 참담하고 불행한 일”이라며 이같이 말했다. 이어 “지금 이 나라의 책임있는 위치에 있는 사람들 그리고 고위 공직자들의 인식과 처신에 대한 깊은 반성과 성찰이 그 어느 때보다 필요하다”강조했다.

안 대표는 박 시장의 장례가 서울특별시장으로 치러지는 것에 대해서는 “공무상 사망이 아닌데도 서울특별시 5일장으로 장례를 치르는 것에 동의할 수 없다”고 말했다.

mdc0504@kuki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