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도, 지역산업육성사업 평가서 ‘최우수’…국비 15억 확보

노재현 / 기사승인 : 2020-07-23 15:11:57
+ 인쇄

▲사진=쿠키뉴스 D/B.

[안동=쿠키뉴스] 노재현 기자 =경북도는 중소벤처기업부 주관 ‘2020년도 지역산업육성사업’ 성과평가에서 최우수 등급인 S등급을 획득해 국비 15억원을 확보했다고 23일 밝혔다,  

중소벤처기업부는 매년 수도권을 제외한 14개 시·도 지자체를 대상으로 지역산업 육성 추진성과를 평가해 등급에 따라 인센티브를 차등 지급하고 있다. 

평가는 지자체의 성과관리 노력, 사업성과, 우수사례 등 종합적으로 검토해 이뤄진다.   

이번 평가에서 경북도는 지역의 주력산업에 대해 집중 지원한 결과 목표대비 신규고용창출 131%, 사업화매출액 553% 증가라는 우수한 정량성과를 달성한 점을 높이 샀다.

뿐만 아니라 수요자 맞춤형 연계사업 추진으로 다수의 기업 성공사례를 창출한 정성적 성과 역시 우수한 평가를 받았다.

한편, 경북도는 경북테크노파크와 함께 주력산업인 지능형디지털기기, 바이오뷰티, 하이테크 성형가공, 기능성 섬유분야의 기술개발 지원, 시제품개발, 수출지원 등 지역기업 육성을 위해 작년에만 206억원을 투입했었다.

그 결과 ㈜에이스나노켐은 SK 하이닉스와 공동으로 반도체용 연마제품 개발에 성공해 다수의 특허출원과 함께 2019년 ‘SK하이닉스 기술혁신기업’으로 선정됐으며, 이것을 발판삼아 2020년도에는 글로벌 강소기업으로 우뚝 섰다.

또 ㈜금창은 차량용 힌지 부품모듈의 선도기업으로, 지적재산권 8건, 개발제품의 신규매출액 36억(2019년 기준), 수출 25만불 달성, 세계 경쟁력 5위를 달성하는 성과를 이뤄냈다. 

전우헌 경제부지사는 “대·내외 여건이 어려운 가운데서도 지속적인 혁신을 통해 많은 개선과 성과를 이뤘고 지역기업들의 성장을 도울 수 있었다”면서 “앞으로도 지역기업의 성장 발판이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njh2000v@kuki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