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지대 '비대면 교육 긴급 지원사업' 전면 재검토 촉구

박하림 / 기사승인 : 2020-09-16 22:59:16
+ 인쇄


[원주=쿠키뉴스] 박하림 기자 =상지대 교수협의회와 총학생회, 대학노조 상지대지부 등 학교 구성원들은 16일 정부세종청사 교육부 앞에서 기자회견을 하고 대학 비대면 교육 긴급 지원사업 계획 전면 재검토를 촉구했다.

이들은 입장문에서 "최근 교육부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으로 인한 대학 재정 부담 완화를 위해 긴급 지원 계획을 발표하면서 대학 평가와 연동해 재정지원제한대학은 사업에 지원 신청할 수 없도록 제한해 논란을 자초했다"며 "어느 대학이나 예외 없이 코로나19로 인한 재난을 겪고 있는 만큼 차별적 지원 계획을 시급히 수정할 것"을 촉구했다.

또 "재난 지원 성격의 지원사업인 만큼 어느 대학이든 특별 장학금 지원 등 재난 극복을 위한 정책을 추진한 실적이 있는 경우 지원대상이 돼야 한다"고 주장했다.

hrp118@kuki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