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엑스박스' MS, 베데스타 인수...둠가이-마스터치프 컬래버도?

강한결 / 기사승인 : 2020-09-22 10:54:56
- + 인쇄

사진=마이크로스프트 제공


[쿠키뉴스] 강한결 기자 = 마이크로소프트(MS)가 세계 최대 비디오게임 개발 및 배급회사인 베데스다 소프트웍스와 모회사 제니맥스 미디어를 인수한다. 

MS는 21일(현지시간) 공식 보도자료를 통해 미국 미디어 기업 제니맥스 미디어를 75억 달러(8조7262억 원)에 인수했다고 밝혔다. MS 사상 최대 규모의 게임업체 인수다.

MS의 최고경영자 사티아 나델라는 "게임은 엔터테인먼트 업계에서 가장 광범위한 카테고리"라며 "검증된 게임 개발자이자 출판사인 베데스다는 모든 게임 분야에서 성공을 거두었으며 함께 전 세계 30억 명 이상의 게이머들에게 힘을 실어주고자 하는 우리의 야망은 더욱 힘을 얻을 것"이라고 전했다.

이번 건으로 인해 인수된 곳으로는 베데스다 소프트웍스, 베데스다 게임 스튜디오를 비롯해 id 소프트웨어, 제니맥스 온라인 스튜디오, 아케인, 머신게임즈, 탱고 게임웍스, 알파독 및 라운드하우스 스튜디오를 포함, 2300명 이상의 직원이 포함된 퍼블리싱 회사 및 개발 스튜디오다.

MS는 지니맥스 사무실과 직원 모두를 흡수하게 되며 둠 뿐만 아니라 베데스다의 유명 온라인 게임 '디 엘더 스크롤스' '폴아웃' 등도 확보하게 됐다.

MS는 이번 베데스다 인수를 통해 약점으로 꼽히는 AAA급 타이틀 수급은 물론 한층 다양한 자사 게임의 제작 역량을 갖추게 됐다. 

제니맥스와 베데스다의 통합으로 인기 비디오 게임들이 대거 MS의 X박스 게임패스에 추가될 것으로 예상된다. 베데스타의 대표 게임은 '둠'과 '엘더스크롤', '폴아웃' 등이 있다. 클라우드 게임시장에서 MS의 경쟁력 역시 높아질 것으로 예상된다.

sh04khk@kuki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