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병연 전 도미니카대사관 특명전권대사, 경남도 국제관계대사에 임용

강종효 / 기사승인 : 2020-09-25 15:07:14
+ 인쇄


[창원=쿠키뉴스] 강종효 기자 = 경상남도는 25일 신임 국제관계대사에 김병연 전 도미니카대사관 특명전권대사를 임용했다. 

신임 김병연 국제관계대사는 서울대 철학과를 졸업했고, 1992년 제26회 외무고시에 합격해 외교부에서 공직생활을 시작했다. 

이후 부산세계개발원조총회 기획단 수석부장, 주그리스대사관 참사관, 주스위스대사관 공사참사관, 주도미니카대사관 특명전권대사 등을 역임했다.


김병연 대사는 정통 외교전문가로서 유럽과 중남미 국가와의 경제협력, 외국인 투자유치 및 해외투자 등 국내외 다양한 분야에서 활동한 것으로 알려져 있다. 

특히 부산세계개발원조총회 기획단 수석부장 재임 시 사회관계망서비스(SNS) 기자단과 리트윗 이벤트 등 뉴미디어를 효과적으로 활용해 총회를 성공적으로 개최한 바 있다. 

당시 공로를 인정받아 유엔(UN) 및 국제협력개발기구(OECD) 홍보담당관회의 모범사례로 선정되기도 했다.

또 주그리스대사관 참사관으로 근무하면서는 그리스 유관 부처를 대상으로 적극적인 외교활동을 펼쳐 그리스 대통령이 처음으로 우리나라를 방문하는 등 그리스와의 협력관계를 강화하는 의미있는 성과도 거둔 바 있다.

김병연 대사는 향후 경남형 뉴딜 추진에 필요한 외국 우수기업 유치는 물론 해외 주요 도시와의 신규 교류사업, 지역 중소기업의 해외판로 개척 지원 등에서 역할을 수행하며 경남도의 국제화 역량을 높여나가게 된다.

k123@kuki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