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공항, 인천공항 급유시설 1일부터 본격 운영

송병기 / 기사승인 : 2020-10-01 08:30:02
- + 인쇄

한국공항은 지난달 29일 '인천공항 급유시설 현판식'을 열었다.(사진제공=한진그룹)
[쿠키뉴스] 송병기 기자 =한진그룹 계열사 한국공항은 1일부터 인천공항 급유시설 본격 관리와 운영을 시작한다고 밝혔다.

앞서 한국공항은 지난 달 29일 인천공항 급유시설 현판식을 열었다. 현판식은 코로나19 확산 예방을 위해 대표이사 및 업무 관계자 등 소수인원만이 참여했다.

인천공항 급유시설은 인천공항 내 항공유 저장탱크 등 항공기 급유에 필요한 곳이다. 한국공항은 지난 9월 8일 인천공항 급유시설 임대운영 사업자로 선정됐다. 한국공항은 인천공항공사와의 계약을 통해 앞으로 3년간 운영을 맡게 된다.

한진그룹에 따르면 이 시설은 한국공항의 과거 출자회사인 인천국제공항급유시설(주)에서 2001년부터 약 11년간 운영해 온 경험이 있는 곳이다. 회사 측은 운영경험과 노하우를 살려 보다 안정적으로 운영해 나갈 것이라고 설명했다.

현판식에서 한국공항 유종석 대표는 “코로나19 사태 장기화로 어려운 시기에 인천공항 급유시설 운영이라는 소중한 기회를 얻게 됐다. 원활한 시설관리와 운영을 위해 효율적이고 전문적인 관리체계 구축에 적극적인 지원을 아끼지 않을 방침”이라고 강조했다.

한편 한국공항은 항공기 지상조업 서비스를 주력으로 하고 있는 국내 최대 지상조업 전문회사로 대한항공을 비롯한 50여 외국 항공사에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으며, 한진제주퓨어워터, 물류장비 렌탈사업, 제주민속촌 운영 등 다양한 분야의 사업을 펼치고 있다.

songbk@kuki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