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청’ 곽진영-한정수, 최성국 주선으로 함평서 깜짝 소개팅

이준범 / 기사승인 : 2020-10-21 09:50:48
- + 인쇄


[쿠키뉴스] 이준범 기자 = 배우 곽진영, 한정수가 소개팅으로 만났다.

지난 20일 방송된 SBS ‘불타는 청춘’에서는 최성국이 한정수에게 전화해 “널 보고 싶어 하는 여자분이 계시다”며 곽진영과의 소개팅을 주선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한정수는 소개팅을 위해 서울에서 촬영지인 함평까지 달려왔고, 생애 첫 소개팅이라는 곽진영 역시 의상을 준비하는 등 분주하게 준비했다.

이후 한정수가 도착해 두 사람의 즉석 소개팅이 진행됐다. 곽진영은 “실제로 보니 참 잘생기셨다”며 “누군가를 이렇게 만나는 건 처음이다. 어릴 때는 자연스러운 만남의 기회가 많았지만 이 나이엔 기회가 거의 없다”라고 입을 열었다. 이에 한정수는 "우리 나이가 되면 그런 경우가 별로 없다"고 공감했다.

이어 곽진영은 “내가 사차원적인 면이 있다”며 “직설적이고 솔직 담백하다. 어떻게 보면 순수하다는 얘기를 듣는다”고 소개했다. 한정수는 “사차원이라는 게 굉장히 매력적이다. 순수하다는 의미”라며 “나는 머리 많이 쓰는 사람이나 거짓말 하는 사람을 싫어한다. 그런 부분이 비슷한 것 같다”고 답했다.

이어 멤버들과의 저녁식사에서도 곽진영은 한정수를 챙기는 모습을 보여 눈길을 끌었다.


bluebell@kuki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