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복’ 박보검, 영상으로 제작보고회 깜짝 등장… “함께 못해 아쉬워”

이준범 / 기사승인 : 2020-10-27 11:34:06
- + 인쇄

▲ 사진='서복' 온라인 제작보고회 캡처

[쿠키뉴스] 이준범 기자 = 배우 박보검이 영화 ‘서복’의 온라인 제작보고회에 영상으로 인사를 전했다.

27일 오전 ‘서복’의 제작보고회가 온라인으로 생중계됐다.

‘서복’에서 인류 최초의 복제인간 서복 역할로 출연한 박보검은 지난 8월31일 해군 문화 홍보병으로 입대해 군 복무 중인 관계로 참석하지 못했다.

대신 행사 초반 깜짝 영상을 통해 인사를 나눴다. 영상에서 박보검은 “함께하지 못해 아쉬운 마음에 영상으로 인사하게 됐다”며 “함께 할 수 있어서 행복했다. 서복을 위해 많은 분들이 열심히 준비했다. 많이 사랑해 달라”고 말했다.

이후 공유는 “영상을 보니까 마음이 짠하다”며 “농사는 박보검이 잘 짓고 갔다. 저희가 잘 수확하도록 하겠다”고 전했다.

‘서복’은 인류 최초의 복제인간 서복(박보검)을 극비리에 옮기는 생애 마지막 임무를 맡게 된 정보국 요원 기헌(공유)이 서복을 노리는 여러 세력의 추적 속에서 특별한 동행을 하며 예기치 못한 상황에 휘말리게 되는 내용의 영화다. 오는 12월 개봉.


bluebell@kuki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