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 가창댐서 수중탐사하던 40대 잠수사 실종…수색 중

최태욱 / 기사승인 : 2020-10-28 16:49:05
+ 인쇄

▲28일 오전 11시께 대구시 달성군 가창댐에서 수중탐사 작업을 하던 잠수사 1명이 실종돼 수색작업을 벌이고 있다. 대구소방본부 제공

[대구=쿠키뉴스] 최태욱 기자 = 대구 달성군 가창댐에서 수중탐사 작업을 하던 잠수사 1명이 실종돼 소방당국이 수색작업에 나섰다.

대구소방본부에 따르면 28일 오전 11시께 달성군 가창면 가창댐에서 취수구 안전진단 작업을 하던 하청업체 근로자인 A(45)씨가 실종됐다.

민간업체 소속인 A씨는 같은 회사 동료 2명과 함께 가창댐 안전 진단을 위해 물속에서 탐사 작업을 하고 있었다.

실종 신고가 접수되자 소방당국은 차량 26대와 인원 70여 명을 현장에 투입해 수색작업을 벌이고 있다.

소방 관계자는 “사고 난 장소의 수심은 약 30~40m로 안전에 유의하며 실종자를 수색하고 있다”고 밝혔다. 

tasigi72@kuki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