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9년 만에 뜨는 핼러윈 블루문, 온라인 중계로 본다

이준범 / 기사승인 : 2020-10-30 19:19:10
- + 인쇄

▲ 사진=국립과천과학관 제공

[쿠키뉴스] 이준범 기자 = 국립과천과학관이 블루문을 관측하며 해설하는 방송을 진행한다.

국립과천과학관은 오는 31일 오후 8시 19년 만에 핼러윈에 뜨는 블루문(blue moon)을 온라인으로 관측하며 해설 중계한다고 30일 밝혔다.

이날 보름달은 과천과학관 천체관측소의 망원경에 연결한 카메라로 실시간 관측한다. 핼러윈 캐릭터 분장을 한 출연자들이 블루문과 핼러윈의 의미와 기원 등을 설명할 예정이다.

또 우리나라 달탐사 현황과 계획, 세계 각국의 달탐사 현황에 관한 달탐사 전문가 인터뷰 영상을 방송한다. 천문해설사가 고감도 카메라를 활용해 가을철 별자리도 해설한다.

보름달은 한 계절에 보통 세 번 뜨지만, 간혹 네 번 뜰 때가 있다. 이때 세 번째 뜨는 보름달을 블루문이라 부른다. 블루문은 평균적으로 2년 8개월마다 발생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올해처럼 핼러윈에 블루문이 관측되는 일은 19년 주기로 일어난다. 핼러윈에 블루문이 뜨는 날은 2039년 10월 31일이다.

블루문·핼러윈 온라인 방송의 자세한 내용은 과천과학관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온라인 중계는 31일 오후 8시부터 유튜브 채널에서 실시간 방송된다.


bluebell@kuki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