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면 교습 자제해달라” 교육부, 전국 입시학원 특별점검

이소연 / 기사승인 : 2020-11-27 10:43:07
- + 인쇄

2021학년도 대학수학능력시험을 30일 앞둔 지난 3일 오전 서울 대치동 종로학원 강남본원에서 수험생들이 수업을 듣고 있다. 박태현 기자

[쿠키뉴스] 이소연 기자 =교육부가 다음 달 3일 대학수학능력시험(수능)을 앞두고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전국 입시 학원에 대한 집중 점검에 나선다. 

교육부는 27일 “수능까지 전국 입시학원에 대한 특별점검을 강화하겠다”며 “원격수업으로 전환하지 않은 입시 학원과 교습소에 대해서는 집중 방역 점검, 학원법 위반 여부 점검을 병행 실시한다”고 밝혔다. 교육부는 오후 5시 이후 야간 불시 점검도 계획 중인 것으로 전해졌다. 

방역 수칙 위반 학원과 이용자에 대해서는 과태료를 부과할 수 있다. 학원 측 과실로 감염이 확산될 경우, 구상권 청구와 고발 등 법적 대응도 경고됐다. 

정부는 지난 19일부터 다음 달 3일까지를 수능 특별 방역 기간으로 지정했다. 교육부는 학생들에게 학원·교습소 등원 자제를 권고했다. 학원·교습소 등에도 대면 교습 자제를 강하게 요청했다. 

soyeon@kuki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