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상일 에이치플러스양지병원장, 일자리 창출 기여 ‘대통령 표창’ 수상

노상우 / 기사승인 : 2020-12-28 09:39:47
- + 인쇄

노인 등 근로취약계층 꾸준히 채용

▲사진=에이치플러스 양지병원
[쿠키뉴스] 노상우 기자 = 김상일 에이치플러스 양지병원장이 최근 신규 일자리 창출 및 고용시장 활성화에 기여한 공로를 인정받아 ‘2020년 일자리창출 유공 정부포상’에서 ‘대통령 표창’을 수상했다.

고용노동부가 주관하는 ‘일자리창출 유공 정부포상’ 은 일자리창출을 위해 기여한 개인과 단체를 포상하는 제도로 일자리창출 실적과 일자리 질 개선 등의 평가를 거쳐 선정된다.

김상일 병원장은 병원의 질적·양적 성장을 위해 다양한 업무분장과 시스템 개선으로 청년, 여성 채용은 물론 근로 취약계층인 노인 일자리창출을 꾸준하게 진행해 왔다. 특히 모성보호 제도 확대, 비정규직 차별 근절, 장애인 고용 등 추가 채용을 시행하는 등 매년 고용 확대를 추진하며 일자리창출과 일자리 질 개선에 기여한 점이 높은 평가를 받았다.

에이치플러스 양지병원은 2018년 6월 말 기준 696명에서 올해 6월 말 기준 915명으로 219명 고용을 증원해 31%의 고용 증가율을 보였으며 ‘코로나19’ 위기상황에서도 인력감축과 고용감소 없이 꾸준히 고용을 창출해 왔다.

김 병원장은 “아낌없는 투자와 적극적인 인력 채용으로 지속적인 양질의 일자리창출에 노력해 왔다” 며 “의료의 질 향상과 건강한 병원 조직문화 조성으로 병원과 의료진 및 직원이 함께 하는 동반성장을 이끌어 가겠다” 고 수상소감을 밝혔다.

한편, 에이치플러스 양지병원은 지난 2018년 중소벤처기업부가 주관하는 ‘인재육성 중소기업’ 에 서울지역 병원으로는 최초로 지정됐고, 고용노동부가 선정한 ‘2018년 대한민국 으뜸기업’ 으로 선정되는 등 일자리창출은 물론 인재 개발과 육성에 힘써왔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nswreal@kuki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