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평군, 소상공인 경영안정지원금 100만원 지급

윤형기 / 기사승인 : 2021-01-13 15:37:30
+ 인쇄


[가평=쿠키뉴스 윤형기 기자] 경기도 가평군은 코로나19 장기화로 임시휴업 및 매출감소 등 심각한 경제적 어려움을 겪고 있는 관내 소상공인들에게 '가평군 소상공인 경영안정지원금' 100만원을 지급한다고 13일 밝혔다.

정부 소상공인 재난지원금(새희망자금, 버팀목자금)과는 별도인 '가평군 소상공인 경영안정지원금'은 제1회 추경경정예산에 반영해 3월 이후 신청을 받아 4월 이후 소상공인에게 지급할 예정이다.

지원대상은 지난해 11월 30일 이전 가평군에 주소 및 사업자 등록이 돼 있으며 연 매출액이 3억원 이하로, 2020년 매출액이 2019년보다 30% 이상 감소한 소상공인이다.

소상공인 정책자금 융자 제외 업종은 지원대상에서 제외되지만, 유흥주점과 단란주점 등 집합금지·영업제한 업종은 지원된다.

김성기 군수는 "가평군 소상공인 경영안정지원금 지원이 코로나로 경제적 어려움을 겪고 있는 소상공인들에게 조금이라도 도움이 되어 위기상황을 잘 극복했으면 한다"고 말했다.

moolgam@kuki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