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 중구 유천1동, 천사농군으로부터 백미 1000kg 기탁 받아

한상욱 / 기사승인 : 2021-01-24 19:45:09
+ 인쇄

직접 농사지어 수확한 쌀, 22년째 어려운 이웃 위해 후원


기탁식후 기념촬영 모습.

[대전=쿠키뉴스] 한상욱 기자 = 대전 중구(구청장 박용갑)는 지난 22일 천사농군 류지현 위원으로 부터 직접 농사지어 수확한 쌀 1000kg을 기탁 받았다고 24일 밝혔다.

이번 쌀은 설 명절을 앞두고 어려운 이웃에게 지원될 예정이다.

유천1동 복지만두레 위원으로도 활동 중인 류 위원은 22년 째 선행을 이어오고 있는 기부천사로 올해까지 백미 4만3000kg을 기부했다.

올해 98세이신 노모를 지극정성으로 모시고, 슬하에 자녀 1남 3녀를 훌륭하게 키워낸 류 위원 부부는 4대가 한집에 살며 화목하고 건강한 가정의 모범이 되고 있다. 이 점을 높이 평가 받아 2016년 국무총리 감사장, 2017년 국회가 선정한 자랑스러운 국민상을 수상한 바 있다.

류지현 위원은 “집안이 어려웠던 시절 가족들에게 맘 편한 밥 한 끼 먹일 수 있는 것이 얼마나 큰 행복이었는지 잊을 수가 없다”며 “손수 수확한 쌀을 어려운 이웃에게 나눌 수 있어 기쁘다”고 소감을 밝혔다.

박용갑 청장은 “직접 농사지은 쌀을 어려운 이웃에게 베풀어 주신 류지현 위원 덕분에 코로나19로 지쳐있는 우리 모두는 큰 위로를 받았다”며 “위원님과 같이 부모님께 효도하고, 나누는 기쁨을 함께 할 수 있는 효문화 중심도시 중구 만들기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swh1@kuki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