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해항 '이스트드림호', 환동해권 국제항로 첫 출항

강은혜 / 기사승인 : 2021-03-03 11:39:48
+ 인쇄

오는 8일부터 정기항로 열려···블라디보스토크·마이즈루 운항

지난 2일 오후 동해항에서 러시아 블라디보스토크로 출항한 이스턴드림호.(사진)

[동해=쿠키뉴스] 강은혜 기자 =동해항을 모항으로 하는 화물 여객선 이스턴드림호가 한국·러시아·일본을 잇는 환동해권 국제항로를 첫 출항했다.

3일 동해시에 따르면 이스턴드림호는 중장비 포클레인 24대와 중고차 8대, 40ft 컨테이너 1개, 40ft 일반 컨테이너 2개 등의 화물을 싣고 지난 2일 오후 5시 동해항에서 러시아 블라디보스토크를 향해 출항했다.

이스턴드림호는 오는 4일 오전 다시 동해항으로 돌아올 예정이며, 이번 시범 운항을 시작으로 오는 8일부터는 본격적인 국제 정기항로가 열린다.

지난 2일 오후 동해항에서 러시아 블라디보스토크로 출항한 이스턴드림호.(사진)

정기항로는 주 1회 블라디보스토크와 일본 마이즈루로 각각 운항되며, 여객과 화물을 운송할 계획이다.

동해시 관계자는 "이번에 다시 재개된 국제 정기항로가 한·러·일을 잇는 또 다른 교류 협력의 역사를 만들어가길 기대한다" "항로 활성화를 위해 행정 및 재정적인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kkangddol@kuki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