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션 비스타 제주호 모형 공개...사천~제주 뱃길 개통

강연만 / 기사승인 : 2021-03-04 15:34:55
+ 인쇄

[사천=쿠키뉴스] 강연만 기자 = 경남 사천시(시장 송도근)는 ㈜현성엠씨티(대표 구범수)가 사천~제주 간 카페리 '오션 비스타 제주호'에 대한 모형을 공개했다고 4일 밝혔다.

이날 전달된 모형은 '오션 비스타 제주호'를 150분의 1 크기로 제작한 것으로 운항선사인 ㈜현성엠씨티가 카페리 운항을 위한 사천시의 행정지원에 대한 감사의 뜻을 담아 전달됐다.


시는 이 '오션 비스타 제주호' 모형을 시를 방문하는 시민과 민원인들이 쉽게 볼 수 있도록 유동 인구가 많은 시청 민원실에 전시했다.

'오션 비스타 제주호'는 2만 500톤급의 대형 카페리선으로 891명의 승선인원과 150대(4.5톤 트럭 기준)의 차량을 탑재할 수 있고, 길이는 무려 160m에 달하는 위용을 자랑하고 있다.

㈜현성엠씨티는 오는 11일 건조지인 부산 영도구 소재 대선조선(주) 본사에서 명명식을 마친 후 15일 삼천포항으로 끌고와 실제 모습을 일반인들에게 공개할 계획이다.

'오션 비스타 제주호'는 해양수산부의 운항심사를 거친 후 오는 20일 삼천포항에서 첫 운항을 계획하고 있으며, 주 4회 사천과 제주를 오갈 예정이다.

운항과 관련한 자세한 사항은 운항 선사인 ㈜현성엠씨티로 문의하면 된다.

한편, 사천시와 ㈜현성엠씨티는 사천~제주간 항로 개설을 위해 지난 2018년부터 제주도를 방문하는 등 지속적으로 협의를 했다. 

특히, 선사에서 2020년 1월 착공식을 시작으로 카페리 건조를 본격 시작하면서 사천~제주 뱃길을 가시화시켰다. 실제 사천시와 ㈜현성엠씨티는 지난 2019년 상호협력을 위한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 

시 관계자는 "오션 비스타 제주호의 첫 운항을 앞두고 시민들의 기대감과 문의가 상당하다"며 "사천~제주 간 뱃길이 안전과 발전을 거듭해 지역 활성화와 기업성장으로 이어가길 바란다"고 말했다.

kk77@kuki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