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준표, 尹 강성 지지자에 습격당해… “보좌진이 손톱 긁힌 정도”

김은빈 / 기사승인 : 2021-09-16 20:54:13
- + 인쇄

홍준표 캠프 “대응 생각 없어… 경선 흥행 반증”

홍준표 국민의힘 대선 예비후보가 16일 서울 중구 TV조선 스튜디오에서 열린 제20대 대통령선거 경선후보자 1차 방송토론회에서 발언하고 있다.   오른소리 캡처

[쿠키뉴스] 김은빈 기자 =홍준표 국민의힘 대선 예비후보가 윤석열 후보의 강성 지지자들에게 공격을 당한 것으로 확인됐다. 다만 홍 후보는 부상을 입진 않았다. 향후 대응도 하지 않을 방침이다.

홍 후보는 16일 서울 중구 TV조선 스튜디오에서 열린 제20대 대통령선거 경선 후보자 1차 방송토론회를 마친 뒤 나오는 과정에서 윤 후보 측 지지자들과 몸싸움을 벌인 것으로 전해졌다.

홍 후보 캠프 측 여명 대변인은 이날 쿠키뉴스와의 통화에서 “토론회가 끝나고 나가는 과정에서 윤 후보 측 과격한 지지자들이 소리를 지르며 후보자에 달려들었다. 보좌진들이 이를 막아내는 과정에서 약간의 실랑이가 있었고 보좌진 중 한 명이 손톱에 긁혔다. 후보자는 안전하다”고 설명했다.

향후 대응은 검토하지 않겠다고 했다. 여 대변인은 “그분들도 우리 국민이다. 대응은 생각하지 않고 있다”면서 “경선 과정에서 과격한 언행은 있을 수 있다. 경선이 흥행하고 있다는 방증”이라고 말했다.

eunbeen1123@kukinews.com